김래원, 가면을 벗다.

“제 안에 아직 이강준이 있기 때문일지도 몰라요. 원래 이렇게 계산적이고 말이 딱딱 끊어지는 타입은 아닌데…” 영화 <인사동 스캔들>에서 이중성 있는 인물을 연기하며, 모범생 같은 가면을 벗게 된 김래원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