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보리, 샌드, 카키 톤의 부드러운 컬러와 여유로운 실루엣! 클래식한 핀스트라이프 수트와 트렌치 드레스가 리조트 룩으로 변신했다. 금빛 태양이 내리쬐는 해변의 여인, 슈퍼모델 애냐 루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