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타분한 것으로 여겨지던 플리츠가 새롭게 태어났다. 가벼운 소재, 날렵한 실루엣, 경쾌한 스타일링으로 아방가르드하게 변신한 올봄의 플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