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자연광이 들어오는 한겨울의 로프트 스튜디오.
심장을 두근대게 하는 80년대 록 비트에 맞춰 블루진이 제니퍼 빌즈처럼 마루 위를 힘껏 점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