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들에게 자유를 선사한 패션 페미니스트 코코 샤넬.
트위드와 레이스, 플라워 프린트와 핀스트라이프의 혁신을 보여주는 샤넬 숙녀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