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스 옷장으로 날아간 슈에뜨?



여러분은 언제 봄을 실감하나요? 가로수에 꽃 봉오리가 활짝 폈을 때, 어제보다 해가 늦게 질 때? 가장 실감나는 건 두툼한 코트 대신 가벼운 니트 한 장만 걸치고 부츠 대신 가벼운 스니커즈를 신고 나설 때가 아닐까요. 게다가 이맘땐, 봄 바람에 정말 바람이라도 든 건지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죠. 싱숭생숭한 여러분의 마음에 화끈한 불을 지필 아이템을 소개합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스트리트 컬쳐 브랜드 반스(Vans)의 슬립온과 스니커즈입니다. 클래식한 디자인은 봄이면 가장 먼저 꺼내 입고 싶은 데님 팬츠와 환상의 궁합이죠. 설마 여기서 끝이겠어요? 클래식한 캔버스 위에 사랑스런 프린트가 가득 그려졌답니다. 힌트, 여러분은 이미 이 프린트의 스웻 셔츠나 스마트폰 케이스를 가지고 있을 겁니다.

'올빼미 프린트'만 보고 눈치 채셨겠지만, 반스가 한국을 대표하는 캐릭터 브랜드, 럭키 슈에뜨(Lucky Chouette)와 준비한 협업 ‘Lucky Chouette x Vans Collection’입니다. 클래식한 실루엣과 아이코닉한 프린트의 조합은 반스와 럭키 슈에뜨 마니아 모두를 매혹시키기에 충분하죠. 블랙과 옐로우 컬러를 나눠 신는다면 봄날의 '커플슈' 연출에도 부담 없는 디자인. 슈즈뿐인가요? 티셔츠와 탱크톱, 토트백과 스냅백까지 출시됩니다. 봄 옷장을 장악하는 건 시간 문제겠네요. 영민한 트렌드 레이더를 지닌 오디언스라면 놓쳐선 안될 협업이죠! 반스와 럭키 슈에뜨가 <보그> 오디언스만을 위해 준비한 선물을 만끽하며, 행복한 이 봄을 수놓으시길. 선물은 어디에서? <보그> 페이스북으로 오세요! >>Facebook.com/VOGU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