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여름이 시작될 무렵, 빅뱅의 다섯 멤버와 아름다운 소녀들이 여행을 떠났다. 낡은 픽업트럭에 몸을 싣고 찬란한 햇살이 빛나는 푸른 초원에서 보낸 멋진 하루. 3년 만에 돌아온 빅뱅의 음악이 처음으로 세상에 공개되던 바로 그날의 이야기다.

*<보그> 7월호 ‘빅뱅’ 커버 화보는 앞으로 세 번에 걸쳐 공개될 예정입니다. Stay Tuned! 그 두 번째, 히피 소년들의 찬란한 순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