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과 캐시미어, 스웨이드가 균형을 이룬 가을 색감의 팔레트와 클래식이 만났다. 초원 위에 펼쳐진 랄프 로렌의 아메리칸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