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립스틱을 바를까?

레드가 올 시즌 트렌드 컬러라 해도 내 피부 톤에 꼭 맞는 립 컬러는 따로 있다.

 

누드

2015_fw_rtw_altuzarra_b12h

가장 무난한 컬러임은 분명하다. 하지만 피부가 창백하다면 피하는 것이 좋다. 오히려 붉은 기가 도는 피부라면 누드 핑크나 피치 계열의 립컬러가 딱이다. 또한 헤어 컬러가 밝다면 반드시 누드 립을 바를 것.

퍼플

2015_fw_rtw_dolcegabbana_b031h

퍼플 립은 흔히 코카시안에게 잘 어울리는 컬러처럼 느껴지지만 한 번쯤 시도해볼 만 하다. 따뜻한 계열의 컬러이기 때문에 도자기같이 새하얀 피부에 어울리고, 약간 노란 기가 도는 피부라도 이를 잠재울 수 있다.

핫 핑크

2015_fw_rtw_chanel_b06h

요즘 들어 피부가 칙칙해 보인다면 핫 핑크에 도전해보자. 매트한 질감보다 촉촉해 보이는 입술이 피부 톤을 화사하게 해줄 것이다. 더욱이 입술이 얇다면 핫핑크 립스틱과 투명 립글로스의 조합이 입술의 볼륨까지 선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