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 포근한 코트가 그리워지는 11월. 슈퍼모델 라켈 짐머만이 꽃 자수, 밧줄 벨트, 에스닉한 패치워크의 롱 코트를 입고 겨울 숲을 거닐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