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야 힌드마치와 나눈 5문 5답

“서울 사람들이 뭐에 흥미를 느끼는지 알아가는 중이에요.” 장난기 가득한 캐릭터 가방으로 유명한 안야 힌드마치(Anya Hindmarch)가 한국을 찾았다. 스마일, 동그랗게 뜬 눈동자, ‘Boom!’ 같은 레터링까지. 친근한 듯 재치 만점의 안야 힌드마치 아이템은 서울에서 ‘갖고 싶은 가방’의 대열에 오른 지 오래다. 거리에는 안야 힌드마치 진짜 가방보다 브랜드 분위기를 흉내 낸 가방이 더 많이 보일 정도. 하지만 8월 말부터 안야 힌드마치식 진짜 유머가 서울에 전파된다. 그녀와 나눈 5문 5답.

FINAL_040

Q 일본, 말레이시아, 홍콩 등 아시아 곳곳에 매장이 있어요. 한국에서의 계획이 궁금해요.

A 전 세계에 수십 개의 매장이 있지만 각기 다른 방법으로 접근하죠. 한국을 전형적인 아시아 시장이라고 생각하지도 않아요. 8월 24일 갤러리아백화점 EAST에 한국 첫 단독 매장을 오픈하고 분더샵과도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에요.

Bathurst Small Satchel Pixel Smiley in Chalk Capra

Q 안야 힌드마치는 어떤 브랜드보다 ‘커스터마이징’ 서비스를 일찍 시작했어요. 소중한 기억을 가방으로 표현하는 ‘Be A Bag’ 서비스, 이니셜을 가방에 새기는 비스포크 서비스는 어떻게 탄생하게 됐나요?

A 평소 선물하는 걸 좋아했는데, 친구들에게 유머러스한 선물을 주고 싶었어요. 그것도 아주 ‘옛날’ 방식, 그러니까 이름을 새기거나 메시지를 담는 식으로요. 개인적인 프로젝트가 지금은 하나의 아이템 라인이 된 거죠.

Ephson Soft Space Invaders Flap in Ink Silk Calf

Q 안야 힌드마치는 SNS를 잘 활용하는 브랜드예요. 스트리트 패션, 셀러브리티, 제작 과정, 각종 동영상까지 브랜드를 다각도로 보여주죠.

A SNS는 정말 흥미로워요. 사람들과 소통하는데 가장 빠르고 창의적이고 친근한 방법이니까요. 중요한 건 숫자에 개의치 않는다는 거죠. 팔로워 수보다 참여도가 더 중요하기 때문이에요. SNS에 올리는 포스팅에는 모두 이유가 있어요. 이미지 하나를 올리더라도 오랜 시간 공을 들이죠.

hindmarch

Q 2016 F/W 컬렉션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A 80년대 유행한 팩맨, 스페이스 인베이더 같은 8비트 게임에서 영감을 얻었어요. 가방뿐 아니라 옷, 신발에는 고주파 열처리 기법을 통해 깔끔하게 가죽 작업을 했죠. 알록달록한 픽셀 디자인이 가미된 코트는 연일 품절 사태예요!

nerdy

Q 안야 힌드마치가 정의하는 럭셔리란 뭘까요?

A ‘커스터마이징’. 다른 사람과 같지 않고, 오직 한 사람을 위해 완성한다는 개념은 럭셔리 시장에서 가장 오래된 방법 중 하나죠. 여기에 개인의 기억 혹은 이야기를 더해야 해요. 이 물건이 자신에게 왜 특별한지 그리고 이 가방과 어떤 일들을 함께 겪었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