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 리버를 마주한 브루클린의 북쪽, 그린포인트. 야생이 숨 쉬는 뉴욕 거리에서 마주친 80년대풍의 슈퍼모델 사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