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가는 모순 가득한 삶에 맞설 용기를 가진 마지막 구원자다. 대중문화 크리에이터가 아닌 시공간을 초월한 아트 피스로 〈보그〉 카메라 앞에 선 엑소 시우민, 수호, 백현, 첸의 예술 모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