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Jiseok

당신, 폴로셔츠 어떻게 입어줄래요?

우리는 폴로셔츠에 대한 고정관념을 깰 필요가 있어요. 모범생을 위한 프레피 룩 혹은 마냥 편안하게만 보이는 스포티 룩으로 국한해선 안 된단...
LACOST

[VOGUE TV] #MyLacostePolo

#MyLacostePolo. 라이프스타일, 개성, 다양한 이야기가 담긴 인플루언서들의 폴로 모먼츠.
싱그러운 양배추 맛을 담은 초록색, 상큼한 토마토 맛을 담은 빨간색, 감칠맛을 더해줄 양파맛 하얀색, 그리고 육즙이 터져나올 것 같은 조화로움!

버거킹과 KFC의 굿즈 대결

양치만 했을 뿐인데 입안은 '와퍼' 버거 맛으로 가득! 선크림을 바르기만 했을 뿐인데, 온몸을 뒤덮은 바삭한 치킨 향에 멀미가 날 지경이라고요? '정크푸드 덕후'라면 양팔 벌려 환호할 기발한 굿즈를 모았습니다.
002

‘La Garconne’의 오너, 김원영을 만나다

심플하면서도 우아하고, 세련되면서도 사랑스러운 룩을 선호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한 온라인 편집숍, 'La Garconne(라 가손느)'. 라 가손느의 오너를 만났다.
KakaoTalk_Photo_2017-04-21-16-24-46_75

아메리칸 인 파리

파리의 중심에서 미국 스타일의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는 플로이스 레스토랑은 요즘 부쩍 새로운 레스토랑과 숍들이 들어 서고 있는 생 드니(Saint Denis)거리에 자리 잡고 있다.
KakaoTalk_20170428_192738105

CLEAN UP!

제모 고민으로 길을 잃은 <보그> 오디언스 분들을 위해 셀프 제모에 관한 모든 해답을 모았습니다.
썸_170428_2

스타의 반전 몸매

마냥 귀엽고 사랑스러운 그녀의 얼굴만 보고 쉽게 판단하지 마세요. 보는 이의 눈을 의심케 하는 엄청난 반전 몸매가 기다리고 있으니.
frefre

[VOGUE TV] FREJA

슈퍼모델 프레야와 함께한 여름날의 추억.
09-0394

No Vote No Voice

5월 9일! 이날을 위해 톱스타와 감독, 작가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하지만 과도한 클렌징으로 인해 피부의 보호 장벽이 스스로 회복이 불가할 정도로 손상되었거나, 각질층의 회복이 더뎌 계속 벗겨져 있는 상태가 되면 피부는 수분을 가둬두지 못하고 점점 더 건조해지고, 잔뜩 예민해지죠.

오버하지마!

신경을 쓰면 쓸수록 피부가 점점 더 건조해지는 기분인가요? 잘못된 클렌징 습관이 그 원인일 수 있어요!
썸_170424

예술을 덧입은 까르띠에의 ‘저스트 앵 끌루’

동시대 예술가들을 후원하며 세계적인 예술 지원 활동을 끊임없이 전개하고 있는 까르띠에가 2017년 선택한 아티스트는 미술계의 떠오르는 신예 조기석입니다. 장르를 넘나드는 비주얼로 까르띠에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준 조기석의 ‘저스트 앵 끌루’ 콜라보레이션을 지금 만나보시죠.
06

Her

여자의, 여자에 의한, 여자를 위한!
ODENSE, DENMARK - OCTOBER 30: Japanese author Haruki Murakami outside the house of Danish author Hans Christian Anderson prior to Murakami's receival of the prestigious Hans Christian Anderson Literature Award at the City Hall in Odense on October 30, 2016, in Demark. (Photo by Ole Jensen/Corbis via Getty images)

하루키 신드롬

무라카미 하루키의 신작 <기사단장 죽이기>
죽은 시인의 사회 둘 중 하나1

맛있는 미술관

봄날의 미술관을 좋아하세요? 요즘 광화문 옆 일민미술관에서는 인문학과 예술, 요리가 만나는 특별한 시간이 펼쳐집니다.
그럴만도 하죠. 
“뼈가 아팠고, 심혈관 문제가 있었고, 건강이 안 좋았고, 기분이 끔찍했어요. 더이상 절대로 뚱뚱해지지 않고 싶어요. 이젠 운동하는 것이 건강에 얼마나 유익한지 알고 있어요, 나도 아이가 있으니까 운동으로 인생을 20년, 30년 연장하고 싶어요."라고 TV쇼 에서 말했답니다.

성공한 덕후, 크리스 프랫

배우 크리스 프랫이 뚱뚱하고 찌질한 '조연 전문 배우'라는 타이틀에서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입성하기까지 걸린 시간은 17년. 평생 꿈꾸던 영화에 주인공으로 출연하며, '흥행 보증 수표'라고 불리는 그의 전성기는 이제 막 시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