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의 재발견: 믹싱 팔레트

15세 소년 메이크업 아티스트, 제이크 워든(Jake Warden)의 메이크업 실력이 SNS에서 화제입니다.

A post shared by Jake Warden (@jakewarden) on

눈길을 사로잡는 예쁘장한 얼굴이죠?

12세 때부터 메이크업에 관심을 가져온 제이크는 어릴 때부터 친구들과 하는 비디오 게임보다 메이크업 놀이에 관심을 보였다고 합니다.

A post shared by Jake Warden (@jakewarden) on


뷰티 세계는 이미 수많은 뷰티 블로거들로 과포화 상태!
그중에서도 돋보이는 제이크의 무기는 바로 ‘익살스러움’이랍니다. 어린 나이와 어울리지 않는 노련한 메이크업 실력도 한몫하죠.

 

일주일에 한 편씩 재밌는 뷰티 튜토리얼 영상을 게재하던 제이크는 어느 날 스마트폰을 재발견하게 됩니다.

A post shared by Jake Warden (@jakewarden) on

 뷰티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믹싱 팔레트의 필요성을 자주 느낄 겁니다. 윤기나는 베이스 메이크업을 위해 오일을 파운데이션과 섞을 때 사용하기도 하고, 립스틱 컬러를 섞을 때 사용하기도 하죠. 때때로 손등을 사용하기도 하지만 매번 물티슈로 닦아야하는 번거로움이 있답니다.

뷰티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믹싱 팔레트의 필요성을 자주 느낄 겁니다.
윤기 나는 베이스 메이크업을 위해 오일을 파운데이션과 섞을 때 혹은 여러 가지 립스틱 컬러를 섞을 때 사용하기도 하죠.
때론 손등 위에 펴 바르기도 하지만 매번 물티슈로 닦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습니다.

 제이크는 스마트폰을 믹싱 팔레트로 활용하기로 한 것!  

A post shared by Jake Warden (@jakewarden) on

 

이 기발한 방법은 뷰티 블로거들 사이에서 유행처럼 번지기 시작합니다.

A post shared by Kiki ♥️ (@spottedstyleblog) on

수많은 세균이 번식하는 스마트폰의 위생이 걱정이라고요?
일회용 알코올 솜으로 소독한 뒤 사용하면 문제는 없다는군요! 휴대폰 자체가 메탈 소재인 만큼 화장품 성분이 기계 안에 스며들까 봐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