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연예인들의 별난 몸매 유지법

다이어트 공식으로 늘 등장하는 ‘꾸준한 운동과 식단 조절’은 그저 이론에 불과할 뿐! 평생 슬림한 몸매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자신만의 특별한 룰이 필요해요. 그렇다면 워너비 몸매를 가진 여자 연예인들은 어떤 다이어트 법칙을 갖고 있을까요?

 

김민희

“먹는 거, 귀찮아요”라는 다이어트 명언을 남기며 화제가 된, ‘여리여리’의 대명사 김민희. 모델로서 전성기를 누리던 시절, 그녀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렇게 밝힌 바 있습니다. “아주 배가 고플 때만 초콜릿 한 조각 또는 사탕 한 알을 입에 넣어 허기를 달래요.”

'On the Beach at Night Alone' Premiere - 67th Berlinal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강소라
성공적인 다이어트의 예를 들 때 늘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그녀, 배우 강소라! 아침 : 점심 : 저녁을 3 : 2 : 1의 비율로 챙겨 먹는 것이 날씬한 몸매 유지의 비결이라고 말합니다. 삼시 세끼를 제때 꼭 챙겨 먹되, 야식은 절대 먹지 않는다는군요.

So-ra Kang(@reveramess_)님의 공유 게시물님,

 

 

한고은

평일에는 3시간, 주말에는 6시간씩 운동을 한다는 여배우 한고은. 5년 전 TV 토크쇼에 출연해 “스물한 살 이후로 샐러드와 드레싱을 버무려놓은 걸 한 번도 먹은 적이 없어요. 음식을 먹을 땐 칼로리가 낮은 것 위주로 먹고 초록색, 빨간색, 노란색 음식을 꼭 밥상에 올리죠”라고 말했죠.

한고은(@hangoeun310)님의 공유 게시물님,

 

 

이시영
자타 공인 운동 마니아로 알려진 배우 이시영. 그녀가 몸매 유지를 위해 매일 실천하는 룰은 바로 러닝입니다.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공복 상태에서 뛰는 것만큼 효과적인 다이어트 방법은 없어요. 보통 유산소 운동을 하면 30분 이상 뛰었을 때 지방이 연소되지만, 공복 상태에서 시작하면 지방부터 태우거든요. 군살이 붙을 틈이 없죠.”

 

 

전지현

출산 후에도 가늘고 탄탄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는 전지현. 보디라인의 비결은 ‘잠시도 몸을 가만두지 않는 것’입니다. 촬영장에서도 지칠 틈 없이 틈틈이 스트레칭과 근력 운동을 하는 그녀! 현장 스태프들도 “누나, 안 피곤하세요? 이제 그만하셔도 돼요”라며 혀를 내두를 정도라는군요. 140089266353b25668d83ff  

 

설현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한 설현은 “먹고 싶은 걸 다 먹되 아주 조금만 먹는다”는 말을 남기며 화제가 됐죠. “유행하는 다이어트는 다 해봤지만 효과를 본 건 별로 없었어요. 차라리 먹고 싶은 걸 다 먹고 스트레스 안 받는 게 다이어트에 더 효과적이죠.” 결국 제일 어렵다는 ‘절제’가 그녀의 몸매 유지 비결이었군요.

김설현(@sh_9513)님의 공유 게시물님,

 

 

칼리 쿠오코 
여배우 칼리 쿠오코의 다이어트 노하우는 식사 중간중간에 휴식 시간을 갖는 것! “플레이트에 담긴 음식의 반 정도를 먹고 일단 식사를 멈춰요. 그때 물을 몇 모금 마시면 포만감이 느껴지기 시작하거든요. 접시를 다 비운 뒤 포크를 내려놓으면 이미 늦었다고 봐야죠.”

23rd Annual Screen Actors Guild Awards - Arrivals

 

마리사 밀러

빅토리아 시크릿의 엔젤 마리사 밀러는 다이어트 중일 때,  집에서 되도록 옷을 벗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적어도 다이어트를 할 때만큼은 자신의 몸을 의식하고 있어야 하잖아요? 옷을 벗고 있으면 괜히 더 신경 쓰여 운동과 식단에 집중하게 됩니다.”

NBC And Time Inc. Celebrate 50th Anniversary Of Sports Illustrated Swimsuit Issue

 

미란다 커

건강한 식단을 지키는 것으로 유명한 톱 모델 미란다 커의 다이어트 룰은 하얀 음식을 절대 먹지 않는 것입니다. “하얀 음식은 모두 독이니까요!” 속살이 하얀 빵과 쌀, 면은 당연히 절제 리스트에 포함입니다.

 

2016 Vanity Fair Oscar Party Hosted By Graydon Carter - Arrivals

 

빅토리아 베컴

칼로리보다는 음식의 ‘양’을 철저히 컨트롤한다는 빅토리아 베컴. 매끼 손바닥 사이즈를 넘지 않는 양의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그녀의 다이어트 룰이랍니다. 스크램블드에그, 견과류, 연어 등 고단백 식품 위주로 먹는 건 당연지사!

"Cafe Society" & Opening Gala - Red Carpet Arrivals - The 69th Annual Cannes Film Festiv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