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티 페리와 올랜도 블룸, 다시 만날까?

올해 3월, 1년 간의 열애 끝에 결별을 인정했던 케이티 페리와 올랜도 블룸이 다시 만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page

8월 12일. 에드 시런의 콘서트가 한창인 LA 스테이플스 센터. 꼭 껴 안고 콘서트를 관람하고 있는  올랜도와 케이티. 결별을 인정한 지 6개월 만의 모습입니다. 공연이 끝나자  케이티가 올랜도 블룸의 오토바이를 타고 함께 떠나 재 결합 설에 불을 지폈죠.

style_58c54af531be9

바쁜 스케줄 때문에 결별설이 자주 돌던 두 사람은 연말에 함께 해돋이를 맞으며 여행도 떠났지만,  2월 26일, 2017 오스카 시상식에서 단 한 순간도 함께 있지 않아 주변의 의혹을 삽니다.  결국  3월,대변인을 통해 결별 소식을 알렸죠. “루머가 더 생기기 전에 인정합니다. 올랜도 블룸과 케이티 페리는 서로의 거리를 존중하고 있습니다.”

케이티 페리는 자신을 걱정하는 팬들을 향해 ‘여전히 좋은 친구로 지내고 있다’며 트위터를 올렸는데요, 실제로 두 사람은 헤어진 이후에도 친구로 지내며 서로의 반려견을 산책 시키곤 했죠.

Celebrities at Coach Party, held at Bar Robot. Pictured: Conan O'Brien,  Orlando Bloom, J.J. Abrams, Katy Perry and Josh Gad Ref: SPL515424  100413   Picture by: CelebrityVibe / Splash News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두 사람은 지난 2013년 4월에 열린 코치 파티에서  동료들과 인사하며 친해졌습니다.

LOS ANGELES, CA - FEBRUARY 10:  Singers Katy Perry (L) and John Mayer attend the 55th Annual GRAMMY Awards at STAPLES Center on February 10, 2013 in Los Angeles, California.  (Photo by Christopher Polk/Getty Images for NARAS)

당시 올랜도 블룸은 미란다 커와 이혼을 앞두고 있었고, 케이티 페리는 존 메이어와 이별과 재결합을 반복하고 있을 때였습니다. 존 메이어와는 2015년까지 무려 4번의 결별과 5번의 재결합을 반복하다 헤어졌습니다.

EXCLUSIVE: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are seen leaving a Golden Globes after party together on January 10, 2016 in Los Angeles, California. Pictured: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Ref: SPL1203158  100116   EXCLUSIVE Picture by: Splash News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2016년 1월, 제 73회 골든 글로브 애프터 파티에서 나란히 행사장을 빠져나가는 모습이 목격됐죠. ‘친구’일 뿐이라고 일축했지만,

pageD

숱한 파파라치 사진이 포착된걸요.

PREMIUM EXCLUSIVE RATES APPLY: **STRICTLY NO TV/WEB UNTIL 11.40AM PST WED NOV 30TH 2016**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recently faced breakup rumors, but they appear more together than ever as they enjoyed a night out in NYC. The couple enjoyed a date night at The Polo Bar in Midtown . They were joined by a few friends and a handful of bodyguards for the night on the town. They usually only have one bodyguard, but they opted for 3 this night. After leaving the restaurant at 11:30pm, they headed to a friends apartment in Soho. Katy showed off an enormous Yellow Diamond ring on THAT finger as she and Orlando walked happily together and held hands.  Pictured: Katy Perry, Orlando Bloom Ref: SPL1400943  301116   EXCLUSIVE Picture by: 247PAPS.TV / Splash News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결국  열애를 인정하고 공식 커플로 지내던 두 사람.

page1

물론 두 사람이  작년 멧 갈라 파티에 나란히 등장할 무렵, 같은 행사장에서 올랜도 블룸의 전 처인 미란다 커와 마주치는 민망한 상황도 있었지만!

LOS ANGELES, CA - OCTOBER 22:  Katy Perry on stage at the Katy Perry iHeartRadio album release party on October 22, 2013 in Los Angeles, California.  (Photo by Christopher Polk/Getty Images for Clear Channel)

결국 1년의 열애 끝에 헤어지곤 8월 12일 에드 시런의 콘서트에서  다정한 모습으로 포착됐군요.  21일 라디오 방송 ‘Morning Mash Up’에서 케이티 페리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글쎄요, 많은 사람들이 제 인생에 들어왔다 또 나가요. 사랑하는 사람을 곁에 두는 건 좋은 거죠. 전 헤어졌다고 해서 완전히 남으로 지내지도 않아요. 나이를 먹을 수록 인간관계가 참 애매해지더라고요. 그리고 전 일 년 짜리 투어 일정이 잡혀 있는 바쁜 사람이에요.”

EXCLUSIVE: Orlando Bloom and girlfriend Katy Perry were spotted walking arm in arm as they enjoyed the Coachella Art and Music Festival in Indio, CA. The couple wore matching colored outfits and were seen watching Major Lazer and Diplo perform. Pictured: Katy Perry, Orlando Bloom Ref: SPL1266206  180416   EXCLUSIVE Picture by: Sharpshooter Images / Splash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케이티 페리는 지난 6월, 자신의 유튜브 라이브 방송 ‘Witness World Wide’ 주말 라이브에서 전 남친들에 대한 과감한 발언을 하기도 했습니다. 사회를 보던 제임스 코든이 짖궂은 질문을 던졌거든요. ‘존 메이어 이후 만난 세 명의 남자들 속궁합 순위를 매겨달라’는 요청이었습니다. 단호하게 거절했던 그녀는 결국 순순히 실토합니다.  존 메이어, 올랜도 블룸, 디플로 순이었죠.

“굉장한 사람들이었어요. 이 방송이 끝나면 바로 나가 그들과 함께 있고 싶네요.”

EXCLUSIVE: **PREMIUM EXCLUSIVE RATES APPLY**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are seen together in Malibu, CA. Perry picked up a trinket from a local high end jewelers while Bloom chatted with a male pal whom he introduced Katy to. The couple seemed very relaxed. Pictured: Katy Perry,Orlando Bloom Ref: SPL1408581  121216   EXCLUSIVE Picture by: TC / Jacson / Splash News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다시 사귀기로 한 것인지, 여전히 좋은 친구로 지내고 있는 지는 알 수 없습니다.  에드 시런 콘서트 다음 날 올랜도 블룸은 묘령의 여인과 말리부 해변에서 함께 수영을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거든요. 여전히 아리송한 건, 9월 첫째 주말에 케이티와 올랜도가 산타 바바라에서 패들 보딩을 즐기는 장면도 목격됐답니다.

Lovebirds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dressed up as Mr and Mrs Santa Claus to pay a surprise visit to some sick kids in California. Here are the A-list couple brining some smiles to the patients at the Children's Hospital of Los Angeles for the Christmas holidays. "They joined families for a holiday sing-along, handed out gifts, took photos with each family, and asked everyone what the holidays meant to them," said Monica Rizzo, who works at the hospital. "They also visited several patients who were too sick to leave their rooms, including a megafan who got a surprise happy birthday duet from Katy and Orlando," she added.   Pictured: Katy Perry and Orlando Bloom enjoying time with sick kids at the Children’s Hospital of Los Angeles Ref: SPL1413270  211216   Picture by: CHLA/Splash News Splash News and Pictures Los Angeles:310-821-2666 New York:212-619-2666 London:	870-934-2666 photodesk@splashnews.com Splash News and Picture Agency does not claim any Copyright or License in the attached material. Any downloading fees charged by Splash are for Splash's services only, and do not, nor are they intended to, convey to the user any Copyright or License in the material. By publishing this material , the user expressly agrees to indemnify and to hold Splash harmless from any claims, demands, or causes of action arising out of or connected in any way with user's publication of the material.

케이티의 말대로는 앞으로 1년 간 바쁜 스케줄로 인해 계속해서 연애를 지속하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지인들의 제보로는 두 사람이 진지하게 다시 사랑을 복원 중이라고 하는군요. 항간엔 음원 성적이 좋지 않았던 케이티 페리가 이슈가 필요해 다시 만난다는 이야기도 있고, 미란다 커가 에반 스피겔과 5월에 재혼한 것이 자극이 된 걸 수 있다는 카더라도 파다합니다. 다시 예쁜 연인의 모습으로 공식 석상에  나란히 들어설 모습도 기대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