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그리니치의 낡고 푸른 집에서 찬열이 뭔가 하나씩 내려놓기 시작했다. 그 사이 슈퍼스타가 아닌 말간 청춘의 얼굴이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