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스완

Fashion

블랙스완

2018-09-03T09:59:38+00:00 2018.09.03|

무슈 생 로랑의 과거 러시안 오페라 발레 오뜨 꾸뛰르 컬렉션과 민속 문화에서 영감을 얻은 안토니 바카렐로는 스트리트적이면서도 남성적인 코드를 컬렉션에 주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