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디오, 재계약 불발?… SM 측 "사실무근"

daily issue

‘엑소’ 디오, 재계약 불발?… SM 측 "사실무근"

2019-04-03T14:46:59+00:00 2019.03.13|

그룹 엑소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디오(D.O., 도경수)의 탈퇴설이 불거지자 소속사 측이 이를 부인했습니다.

13일 SM엔터테인먼트 측은 “도경수와 재계약을 하지 않는다는 보도는 사실무근이며 아직 계약 기간이 많이 남았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디오가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하지 않는다고 보도했습니다. 매체는 디오가 재계약에 대해 논의했으나 함께하지 않는 것으로 합의했으며 거취 표명을 준비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나 소속사가 이를 공식 부인하면서 이번 소동은 해프닝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디오는 2012년 그룹 엑소로 데뷔해 ‘으르렁’, ‘Power’, ‘Tempo’ 등 다수의 히트곡을 발표하며 인기를 얻었습니다.

이후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영화 <신과 함께-인과 연>, <스윙키즈>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활발하게 활동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