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우주안 ‘럽스타그램 소동’

daily issue

강타-우주안 ‘럽스타그램 소동’

2019-08-02T12:43:12+00:00 2019.08.01|

가수 강타가 난처한 상황에 빠졌습니다. 레이싱 모델 출신 우주안이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영상을 SNS에 올린 게 화근이 되었는데요. 우주안은 영상을 올렸다가 금방 삭제했지만, 이미 인터넷과 SNS상에서 빠르게 퍼진 상태입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이윽고#문득#불현듯#칠현듯#생존신고

A post shared by 강타 (@an_chil_hyun) on

공개된 영상에는 강타와 우주안이 찜질방에 나란히 누워 농담을 주고받는 장면이 담겨 있습니다. ‘보통의 커플’과 별다를 바 없는 ‘럽스타그램’입니다. 두 사람은 역할극을 주고받으며 ‘꽁냥꽁냥’하는데요, 강타가 우주안에게 “찜질방에 왔는데 여기 이상하다. 예쁜 애가 누워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우주안은 웃으며 “고객님 다가가서 뽀뽀하시면 됩니다”라고 말하고, 강타는 우주안에게 입을 맞췄습니다.

맞아요. 연인 사이에서 흔히 할 수 있는 행동이죠. 우주안은 해당 영상을 올리며 ‘Lovestagram’이라는 말과 함께 강타의 인스타그램 아이디를 직접 태그했습니다. 이후 금방 삭제되긴 했지만, 갑자기 등장한 영상은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습니다.

우주안이 누구인지에 대한 관심도 커졌습니다. 우주안은 강타보다 열한 살 연하로 과거 레이싱 모델로 활동하며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룹 ‘레이티’로 가수 활동도 하고, BJ로도 활동했는데요. 지금은 쇼핑몰을 운영한다는군요.

두 사람을 보는 대중의 시선은 현재 열애 중인 게 아니냐는 쪽으로 흘러갔습니다. 특히 대중의 의심을 사는 이유가 있었는데요. 인스타그램 영상을 올리기 전까지 몇 번의 과정을 거쳐야 하므로 우주안이 실수로 올렸다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다고 판단한 거죠. 만약 우주안이 옛 연인이라면, 갑자기 이런 방식으로 강타와 함께한 과거를 추억한 이유를 궁금해하는 이들도 많습니다.

강타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몇 년 전 이미 끝난 인연이다.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가 삭제했다고 들었다”고 열애설을 일축했습니다. 헤어진 상태에서 갑자기 영상을 올린 이유는 당사자만 알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