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린 vs 보테가 베네타! 모두가 기다리는 향수 두 개

Beauty

셀린 vs 보테가 베네타! 모두가 기다리는 향수 두 개

2019-08-22T23:46:44+00:00 2019.08.22|

모두가 사진첩에 캡처해두고 출시만 기다리는 향수 두 개가 있습니다.

 

에디 슬리먼이 날 선 감각으로 만든 셀린의 ‘오트 파퓨메리’와 다니엘 리가 합류한 이후 처음 출시되는 보테가 베네타의 ‘일루지오네 포 허’와 ‘일루지오네 포 힘’이 바로 그것!

 

CELINE

먼저 셀린의 향수부터 보실까요? 지난 8월 19일, 셀린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향수 출시를 티징하는 이미지가 올라오자 소비자들의 문의가 빗발치기 시작했습니다.

보틀의 셰이프를 결정하는 몰딩만 보고 “에디 슬리먼 특유의 차가운 향일 것이다”, “캘리포니아를 그리워하는 그의 마음을 그대로 담은 포근한 향일 것이다” 등 팬들의 온갖 추측이 난무했죠.

 

베일에 가려 있던 ‘오트 파퓨메리’의 정체는 셀린의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마치 수수께끼를 풀어나가는 것처럼 말이죠.

 

군더더기 없는 정사각 보틀부터 블랙 래커 캡, 종이 박스까지 차례로 공개해, 온전히 모습을 드러낸 결과물은 바로 이것! 어떤가요? 셀린 하우스가 만들어가는 이미지와 딱 맞아떨어지는 것 같죠?

 

셀린 하우스에서 제공한 정보에 의하면, 오트 파퓨메리 컬렉션은 우리가 예상한 것보다 훨씬 더 계획적으로, 치밀하게 구성됐습니다.

 

“이번 컬렉션은 총 11개 퍼퓸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데이 vs 이브닝으로 나뉘어 있습니다. 각각의 향수 이름은 에디 슬리먼이 정했으며 9종은 다가오는 가을에 공개하고 나머지 2종은 2020년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잠깐, 향수 이름을 보며 향을 상상해볼까요?

 

데이:

PARADE

SAINT-GERMAIN-DES-PRÉS

DANS PARIS

COLOGNE FRANÇAISE

LA PEAU NUE

BOIS DORMANT ( 2020 )

RIMBAUD ( 2020 )

EAU DE CALIFORNIE

 

이브닝:

BLACK TIE

REPTILE

NIGHTCLUBBING

 

셀린 홍보팀은 “에디 슬리먼은 프랑스 조향의 순수한 모습으로 돌아가기를 원했으며 하나의 원료에 대해 짧고 음색적인 조합을 표현하길 원했습니다. 모든 향수에는 60~70년대 프랑스 향수 업계의 상징적인 노트(트리 모스, 아이리스, 로즈, 시프레 등)가 사용되었죠”라며 향에 대해 귀띔했습니다.

 

하지만 아직은 단 한 명의 시향 경험자도 등장하지 않은 상황. 여전히 베일에 가려진 에디 슬리먼이 디자인한 최초의 향수 컬렉션은 10월 말, 파리 오트 파퓨메리 부티크에서 판매할 예정입니다.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CELINE(@celine)님의 공유 게시물님,

 

 

BOTTEGA VENETA

 

가장 동시대적인 디자인이라고 평가받는 보테가 베네타 하우스에서도 새로운 향수 컬렉션을 선보입니다.

이탈리아의 한적한 별장에서 영감을 얻은 ‘일루지오네’ 듀오가 바로 그 주인공.

 

그동안 보테가 베네타 하우스에서 소개해온 향수 컬렉션처럼 고귀하고 품격이 느껴지는 향일까요? 아니면 놀랍도록 신선한 행보를 보여주는 지금의 보테가 베네타 하우스처럼 트렌디한 향일까요?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Bottega Veneta(@bottegaveneta)님의 공유 게시물님,

 

보테가 베네타 하우스는 일루지오네를 두고 “센슈얼리티, 평온함, 꿈과 현실 사이의 무한한 가능성을 표현한 향수”라고 설명합니다.

 

“햇빛이 쏟아지는 이탈리아 별장에 와 있다고 상상하면 쉬울 거예요. 부드러운 바람이 공기를 데우고 저 멀리 매미 소리가 들려오며 꿈과 현실 사이의 경계가 서서히 흐려집니다. 일루지오네 컬렉션은 시에스타에서 영감을 얻어, 따뜻한 우디 노트와 시트러스의 밝은 톱 노트가 만들어내는 대조가 특징인 듀오 향수랍니다.”

 

이제 원재료를 좀더 구체적으로 살펴볼까요?

“이 향수는 베르가모트와 블랙커런트의 활기찬 노트로 이루어진 강한 풍미의 아로마틱한 향기를 지니고 있어요. 초록 무화과잎의 싱그러움과 오렌지 플라워의 밝은 플로럴 향을 담은 여성스러운 향이죠. 드라이 노트는 올리브나무와 통카빈 에센스를 통해 강렬한 관능미를 선사합니다.”

 

 

패피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일루지오네는 오는 10월부터 전국의 보테가 베네타 매장에서 판매할 예정!

 

자, 프랑스와 이탈리아를 상징하는 신제품 향수 두 개를 살펴봤는데요. 화제의 향수 두 개를 모두 화장대로 데려오고 싶다면 10월 전까지 통장을 넉넉하게 채워둬야 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