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들도 지지하는 ‘민식이법’

daily issue

스타들도 지지하는 ‘민식이법’

2019-11-19T15:38:13+00:00 2019.11.19|

이른바 ‘민식이법’을 향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은 물론, 스타들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어떤 법이기에 이토록 주목받는 걸까요?

지난 9월 11일 충청남도 아산. 한 초등학교 앞 스쿨 존에서 김민식 군이 차에 치여 세상을 떠났습니다. 김 군의 나이는 고작 아홉 살. 안타깝게 숨진 어린 생명 앞에 유족은 사고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앞장섰습니다. 유족은 사고 차량이 어린이 보호구역임에도 규정 속도를 줄이지 않았다고 주장했고, 현장에는 신호등과 과속 카메라도 없었습니다.

이후 김 군의 이름을 따 어린이 생명안전법안이 발의됐습니다.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사망 발생 시 3년 이상 징역, 12대 중과실 교통사고 사망 발생 시 무기 또는 3년 이상의 징역형을 부과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민식이법’은 3개월째 계류 중입니다. 결국 김 군의 아버지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해당 법안의 통과를 촉구하길 부탁한다”며 글을 올렸습니다.

18일 채널A <아이콘택트>를 통해 이런 내용이 방송되면서 스타들도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습니다. 세 아이의 아빠인 하하는 “17일은 민식이의 생일이다. 민식이의 이름이 헛되지 않게 관심 부탁드린다”고 글을 올렸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여러분 잠시후 9시50분 아이콘택트에 ‘민식이’ 부모님 눈맞춤이 나갈겁니다.. 프로그램 홍보가 아닙니다. . .저도 세아이의 부모로써 녹화때 찢어질듯한 슬픔과 고통을 함께 느꼈습니다.. 민식이 부모님이 오늘 우리 방송만이 유일한 희망으로 여기고 계셔서 뭔가 도움이 되고싶어여.. . .그리고 마침 오늘은 민식이의 생일입니다. 민식이의 이름이 헛되지않게.. 민식이법에 관심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민식이 부모님 힘내시고 또 힘내세요! 부족하지만 함께 끝까지 응원하고 동참할게요!! 곁에있는 두아이를 위해서라도 부디 힘내주세요.. 조금도 가늠하지 못할 고통이시겠지만.. 부디 힘내셔서 극복하시고 꼭 행복하시길 간절히 기도하겠습니다... 죄송하고 감사하고.. 또 죄송합니다..그리고 여러분 부탁드립니다..도와주세요..🙏🙏🙏🙏 . .#민식이법 #민식이법청원 #오늘이민식이생일입니다 #민식이법 #🙏🙏🙏 #도와주세요 #regram #민생국회 . . **청원 링크 제 프로필에 링크 걸어놨습니다!! 도와주세요..ㅠㅠ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3543

A post shared by ha dong hoon (@quanhaha79) on

걸 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 역시 “엄마가 되고 나니 아이에 관련된 일들은 너무나 자연스럽게 마음이 간다. 마음을 모아달라”며 청원을 독려했습니다.

애프터스쿨 출신 가희는 “아이를 키우는 입장에서 가슴이 끓었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얼마전 디엠한통이 왔습니다 어떤분은 금전을 요구하고 어떤분은 홍보를 요구 하고 어떤분은 발리의 안내를 요구하고 어떤분은 그저 사랑의 응원을 해주시고 그런 디엠이 하루에도 수십개입니다 이 디엠도 그중 하나일꺼라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이제서야 글을 올리는 제가 죄송할정도로...힘을 모을수 있다면 최선을 다해서 도와야 한다고 아이를 키우는 부모의 입장에서 가슴이 끓었습니다. 그래봤자....동의 클릭하는 것 밖에 할수 있는게 없습니다..... 동참하겠습니다 프로필에 링크를 걸어두었습니다 사랑하는 우리의 아이들에게 안전을 약속해주는것이 어른의 할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모두 동참해주세요!!!! 👏🏻👏🏻👏🏻👏🏻👏🏻👏🏻👏🏻👏🏻 #민식이법 #민식이법청원

A post shared by 가희. Kahi Jiyoung Park (@kahi_korea) on

이 청원은 19일 오후 3시 기준 10만 명을 돌파했는데요. 하지만 아직 청와대가 답변을 내놔야 할 20만 명이 되기까지는 갈 길이 멉니다. 만약 이 법안에 관심을 갖고 응원한다면 아래 링크를 통해 청원에 동의하면 됩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35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