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꼬마’ 손예림, 데뷔

daily issue

‘슈스케 꼬마’ 손예림, 데뷔

2020-01-02T17:39:52+00:00 2020.01.02|

진심을 담아 노래하던 소녀가 어느덧 어른이 되었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많이 변했나욤.. 껄껄 😅

A post shared by 손예림 Yerim Sohn (@s.yerrmees_) on

지난 2011년 Mnet <슈퍼스타K 시즌 3>에 출연해 깜짝 놀랄 만한 노래 실력을 선보였던 손예림이 돌아옵니다.

당시 열한 살이었던 손예림은 조용필의 노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를 열창해 극찬을 받았습니다. 손예림은 초등학생 같지 않은 가창력과 감정 표현으로 ‘음악 신동’, ‘슈스케 꼬마’로 주목받았습니다.

당시 초등학생으로는 유일하게 본선에 진출했지만, 음악 공부를 더 하겠다며 자진 하차했죠. 노래 실력과 함께 유명 작곡가 손무현의 조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를 모았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A post shared by 손예림 Yerim Sohn (@s.yerrmees_) on

이후 지난 2017년에는 JTBC <믹스나인>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 녹슬지 않은 실력을 선보이며 가능성을 엿보게 했죠. 이후 서경대학교 실용음악과로 진학한 그녀는 꾸준히 연습에 매진했습니다.

어느덧 스무 살이 된 손예림은 이제 가수로서 첫발을 내딛습니다. 손예림은 오는 5일 생애 첫 데뷔 싱글 <문제적 소녀(PROBLEM)>를 발매할 예정입니다.

깊어진 감성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귀를 사로잡을 손예림. 앞으로의 발걸음에 많은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보그에 업데이트 된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