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의 변신은 죄가 없다

daily issue

한예슬의 변신은 죄가 없다

2020-01-06T16:55:04+00:00 2020.01.06|

독특한 스타일링으로 주목받아온 한예슬이 이번에는 파격적인 컨셉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ᶠᴱᴱᴸᴵᴺ ᴿᴱᵀᴿᴼ

A post shared by 한예슬 (@han_ye_seul_) on

최근 한예슬이 올 블랙, 뱀파이어 컨셉, 고스 룩 등 다크한 스타일을 즐기면서 ‘흑화’되었다는 우스갯소리까지 나오고 있죠. 페미닌한 스타일을 즐기던 그녀가 다크한 스타일도 이렇게 잘 소화해낼 줄 누가 알았을까요.

5일 진행된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 with 틱톡’에 음반 부문 시상자로 참석한 한예슬은 또 한 번 틀을 깼습니다. 더 화려하고, 더 강렬한 모습으로 나타났기 때문입니다.

패턴이 화려한 오프 숄더 드레스, 뱀파이어를 연상케 하는 다크 버건디 립, 강렬한 스모키 메이크업에 코 피어싱까지. 한예슬이 아니면 소화하지 못할 스타일이었죠.

이날 시상에 앞서 한예슬은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것이 가장 어려운 일이기도 하고, 쉽지 않은 일인 것 같다. 새로운 컨셉을 보여주는 아티스트분들 정말 멋있더라. 그 아름다운 도전 응원한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ᵀᴵᴹᴱ ᵀᴼ ˢᴸᴱᴱᴾ

A post shared by 한예슬 (@han_ye_seul_) on

국내 여배우 중 한예슬만큼 파격적으로 이미지 변신을 자주 하는 이는 없을 것 같은데요, 앞으로 또 어떤 스타일로 우리를 놀라게 할지 기대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