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중, 아동 성 착취 반대 캠페인 동참

daily issue

김아중, 아동 성 착취 반대 캠페인 동참

2020-04-27T17:16:29+00:00 2020.04.27|

남몰래 나눔과 기부를 이어온 배우 김아중이 이번에는 가슴 아픈 일을 겪은 아동을 위해 발 벗고 나섰습니다.

얼마 전 이른바 ‘n번방’ 사건으로 국민들이 분노했는데요, 김아중 역시 이 사건을 접하고 피해 아동의 소식에 마음 아파하며 이런 일이 더 이상 반복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힘을 보탰습니다. 그녀는 세이브더칠드런에서 진행하는 아동 성 착취 반대 캠페인 ‘우리는 아동 성 착취를 용납하지 않습니다’에 참여했습니다.

김아중은 세이브더칠드런 측에 먼저 이번 캠페인에 함께하겠다는 의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그동안 다양한 기부와 봉사 활동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끼친 그녀인 만큼 이번에도 먼저 진심을 다해 캠페인에 참여했습니다. 그녀는 영상을 통해 성 착취 피해 아동 보호와 가해자 처벌, 사회 보호 시스템 개선을 위한 지지 서명과 아청법 개정을 촉구했습니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성 착취 피해 아동 보호와 가해자 처벌,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사회 보호 시스템 개선을 위해 지난 13일부터 지지 서명을 받고 있습니다. 더불어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고 법 개정을 위해 아청법 개정 공동대책위원회와 함께 국민 청원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김아중은 아동 성 착취 문제가 반복되는 원인에 대해 “어떻게 아동의 성을 착취하고 이런 일이 반복될 수 있는지 도리어 묻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피해 아이들에게는 “너의 잘못이 아니라고 말해주고 싶다. 어른으로서 좋은 세상을 만들어주지 못해 미안하고 상처가 낫도록 돕겠다고 전하고 싶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아이들이 쉽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어른들이 더 많아져야 합니다. 또 이러한 범죄가 계속해서 발생하지 않도록 더 엄중한 처벌이 행해져야 합니다. 그리고 ‘n번방’ 같은 사건이 몇몇 범죄자 처벌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아동·청소년 성범죄, 디지털 성범죄에 대해 보다 심각성을 갖고 나은 방향을 함께 모색해야 합니다.”

김아중은 그동안 한 부모 가정을 위한 후원, 장애 아동 수술비 지원, 아이들을 위한 책 기부 등 나눔 활동을 해왔죠. 또 미혼모 시설 봉사와 여성영화제 홍보대사 참여 등 여성의 현실에 대한 공감과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목소리를 내는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