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핑 제니, 로제가 ‘애정하는’ 10만원대 ‘패션템’

Fashion

블핑 제니, 로제가 ‘애정하는’ 10만원대 ‘패션템’

2020-05-19T17:44:16+00:00 2020.05.19|

제니가 고른 ‘갓성비’ 백 브랜드는 무엇일까요? 올여름을 위한 10만원대 아이템을 소개합니다.

 

레더 톱에 실크 백을 매치해 상반된 소재의 멋을 살린 블랙핑크의 제니. 평소 힙한 90년대 스타일을 사랑하는 그녀가 선택한 미니 백은 런던과 상하이 베이스 브랜드인 ‘해(Hai)’입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A post shared by hai (@homeofhai) on

, 브랜드 이름치고는 단순하지만 어딘 친숙하기도 합니다. 바로 바다를 뜻하는 한자어 영어로 발음한 것이죠. 브랜드 네임처럼 잔잔하게 일렁이는 수면의 반짝임을 닮은 실크를 기본으로 미니 백과 헤어 액세서리를 전개하고 있습니다.

 

 

이미 편집숍은 물론 런던 리버티 백화점에도 입점했는데요,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디자인으로 특유의 빈티지한 멋과 오리엔탈 분위기가 어우러져 밀레니얼 세대의 사랑을 몸에 받는 중입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A post shared by ROSÉ (@roses_are_rosie) on

View this post on Instagram

💕💕💕 블링크 봐서 기분 좋은 하루 💕💕💕

A post shared by J (@jennierubyjane) on

블랙핑크의 로제와 제니의 인스타그램 피드에 나란히 등장한 후디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사람이 데님 룩에 연출한 후디는 국내 신생 브랜드 ‘니히(Nieeh)’ 아이템인데요.

 

 

티셔츠, 후디, 데님 베이식한 아이템이지만 빈티지한 컬러감과 로고 플레이를 적재적소에 활용하며 차별화를 꾀했. 레터링 장식의 네임 태그를 보여주는 90년대 스타일 특유의 디테일도 엿볼 있습니다.

 

 

 

새로운 패션 아이콘으로 떠오른 뮤지션 두아 리파. 자가 격리 기간에도 특유의 귀여움과 유쾌하고 키치한 스타일은 밀레니얼 세대의 뉴트로와 맞물리며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은 요즘, 그녀는 편안하면서도 개성 있는 다양한 톱을 선보이고 있죠.

 

View this post on Instagram

What’s up guys 😇

A post shared by Bella 🦋 (@bellahadid) on

벨라 하디드 역시 집에 있을 활동하기 편한 크롭트 티셔츠를 즐겨 입는데요. 두아 리파와 벨라가 스트리트 패션템으로 애정하는 브랜드오마이티(Omighty)’ 홈 웨어 아이템으로도 빠지지 않죠.   

 

 

‘소녀소녀’한 감성에 키치함을 반영한 오마이티는 알록달록한 컬러부터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크롭트 , 카디건, 미니 슬립 드레스 요즘 밀레니얼 스타일에 빠질 없는 아이템이 즐비한데요, 특히 힙스터 ‘어른이’들이 열광하는 나비, 딸기, 리본, 밤비 등의 프린트가 2000년대 패션의 매력을 제대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Now
Now
Fashion
Fashion
Beauty
Beauty
Living
Living
People
Peop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