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daily issue

지코,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2020-07-22T11:26:34+00:00 2020.07.22|

‘Summer Hate’로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만든 지코. 이번 노래는 입대 전 그가 주는 선물이었을까요?

지코가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잠시 우리 곁을 떠납니다. 오는 30일 훈련소에 입소해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할 예정입니다.

지코는 2011년 그룹 블락비의 리더로 데뷔했습니다. 블락비는 그동안 많은 히트곡을 내며 활동했죠. 2018년 지코는 기존 소속사 세븐시즌즈와 계약을 종료했지만, 블락비에서 탈퇴하지는 않았습니다.

이후 기획사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한 지코는 그동안 자신이 만들고 싶었던 음악에 열중했습니다. ‘아티스트’, ‘너는 나 나는 너’, ‘소울메이트’, ‘사랑이었다’, ‘오키도키’ 등 솔로곡으로도 큰 사랑을 받았죠.

특히 지난 1월 발표한 ‘아무노래’가 대히트를 기록하면서 다시 한번 지코의 저력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지난 1일 발매한 새 미니 앨범 <랜덤박스>의 타이틀곡 ‘Summer Hate’ 역시 발매일부터 여전히 각종 음원 차트 상위권을 지키고 있습니다. 가수이자 프로듀서로 마음껏 실력을 자랑한 지코. 무사히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돌아와 더 좋은 음악으로 만날 수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