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 김구라 공개 비판

daily issue

남희석, 김구라 공개 비판

2020-07-30T12:15:01+00:00 2020.07.30|

내로라하는 예능인 남희석과 김구라가 나란히 대중의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이들의 이름이 오르내리며 논란이 이어진 건 남희석이 29일 올린 글 때문입니다.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현재 MBC <라디오스타>의 MC로 활동 중인 김구라를 언급했습니다. 글의 내용은 대부분 그의 진행 태도를 지적한 내용이었습니다.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을 쓰고 앉아 있다. 뭐,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 그러다 보니 몇몇 짬 어린 게스트들은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

길지 않은 글이었지만 남희석이 말하고자 하는 바가 드러나 있었습니다. 그의 글은 파장이 컸고 네티즌들은 “공감한다”는 쪽과 “갑자기 왜 이런 글을 올린 거냐”는 쪽으로 나뉘어 엇갈린 반응을 보였습니다. 논란이 커지자 남희석은 글을 삭제했지만, 이미 널리 퍼진 상태였죠.

하지만 남희석이 그동안 김구라에 대해 비판만 해왔던 건 아닙니다. 그는 지난 2017년 <외부자들> MC를 맡으면서 <썰전> 진행자인 김구라와 비교하는 질문을 받기도 했는데요, 당시 “비교 자체가 고맙다”며 몸을 낮추기도 했습니다. 이어 “김구라보다 인상은 덜 써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그런 표정이 양쪽 편을 들지 않으려는 것이라는 걸 안다. 본받을 점이다”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다만 이번 남희석의 발언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합니다. “<라디오스타>가 시작될 때부터 13년간 이런 컨셉이었는데 갑자기 왜 트집을 잡느냐”, “직접 이야기해도 될 텐데 공개적으로 비판한 것은 아쉽다”는 의견과 “평소 느끼는 부분이었는데 사이다 발언이다”, “생각이 비슷하다”는 의견으로 나뉘면서 설전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남희석은 해당 글을 삭제하고 평소처럼 일상 이야기를 포스팅하고 있는데요, 글을 올린 그의 의도에 대한 궁금증이 이어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