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의 정리

daily issue

오정연의 정리

2020-08-25T12:08:52+00:00 2020.08.25|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정리를 통해 새로운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오정연은 아나운서 시절에는 회사와 집만 왔다 갔다 했다고 하는데요, 퇴사 후에는 카페 아르바이트, 바이크, 한국무용, 스킨 스쿠버 자격증, 필라테스 지도사 자격증도 따는 등 주저하지 않고 도전하며 살고 있습니다.

오정연의 집은 추억으로 가득했습니다. 사연이 있는 물건은 모으는 습관이 있었기 때문이죠. “추억이랑 같이 살고 있다. 과거가 기억이 안 날까 봐”라는 오정연의 집에는 방을 가득 채울 정도로 물건이 가득했습니다. 20년 전 수능 성적표, 초등학교 생활통지표, 아나운서 시절 포스터, 대학 시절 스키복, 발레 슈즈까지, 그야말로 맥시멀리스트!

과연 이 많은 걸 다 비울 수 있을까 싶었던 그녀는 절반가량을 해냈습니다. 2t 정도 비워냈다고 해요. 또 수납 방법을 바꾸는 것만으로도 집이 한결 깨끗해진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산만하던 공간은 여백 있는 깔끔한 공간으로 바뀌었죠. 오정연은 정리를 통해 “허한 마음이 채워졌다. 다시 용기를 얻고 앞으로 나갈 수 있는 힘을 얻겠다”며 기뻐했습니다.

하지만 여기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정리되기 전, 산만하던 오정연의 집을 본 일부 네티즌이 그녀를 향한 악성 댓글을 쏟아내기 시작한 겁니다. 과거 그녀의 이혼 사유를 추측해가며 악플이 달리자, 오정연은 참지 않고 일침을 가했습니다.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신박한정리 잘 보셨나요?😉 신박한 정리 이후 보름이 지난 지금까지 '비움의 기적'을 온종일, 온몸으로, 온마음으로 체감하며 살고 있어요!🎁 내 열정, 노력, 기쁨, 성과, 실패, 좌절 등이 묻어있는 값진 물건들을 오랜 세월 버리지못하고 쟁여왔건만.. 그 소중함을 자기일처럼 이해해주는 동시에 상대적으로 중요도가 덜한 물건들을 비우도록 유도해준 #신박한정리단 최고최고👍🏻 그 결과! 여유 공간 확보와 신박한 재배치가 가능해져 마음은 더 가볍게, 추억은 더 가까이 갖게되는 기적이 찾아왔답니다😃 더 놀라운 건 #비움의미학 을 체감한 이후로 매일매일 조금씩 더 비우게 돼요! 이제 집에만 있고싶어져 큰일 #집순이각😆 <신박한 정리> 팀 모두들- 정말 감사합니다🧡 따뜻한 시선으로 저만의 니즈를 이해해주신 김유곤 pd님과 이지영 대표님, 집 살림살이를 저보다 더 완벽히 파악해버린 작가님들과 스태프들, 특히 수천 장의 서류들과 비우는 물건들을 일일이 분류해 처리해주신 그 정성 어쩔..🙏🏻 행복하라며 팔목에 차고있던 팔찌를 풀어주신 신애라 언니는 감동의 여신😭 많은 시청자분들이 방송 참고하셔서 꼭 신박한 정리해보시길 바라요!🏠 #비움은진리다 #나눔도진리다 p.s) 8년이 지난 내 이혼에 대한 사유를 멋대로 추측하는 일부 무리들이 아직도 있네. 정답을 아는 당사자인 내가 볼 때 맞는 얘기는 1도 없고 각자의 상상 속 궁예질일 뿐이라 실소만 나올뿐💦 짐 많은 창고방 캡처만 뚝 떼어서 마치 집 전체가 그렇다는듯 악의적 의도로 포스팅하는 건 애교 수준, 이런 저런 성급한 일반화/확대재생산/유언비어도 연예인이니까 다 감당하라고? 난 이혼 후 행복하니 뭐라 왈왈거리든 노상관이지만, 남 과거사 추측에 헛스윙 날리며 무책임하게 입 터는 이들의 인생은 좀 안타깝네... 왜들 그렇게 무례할까, 왜들 그리 못됐을까🤔 #차에치여죽은사람보다_혀에치여죽은사람이많아요_영화결백대사 #건전한넷문화를위하여 악플러 고소 곧 실행🤜🏻

A post shared by 오정연 Jungyeon Oh (@jungyeon.oh) on

그녀는 “8년이 지난 내 이혼에 대한 사유를 멋대로 추측하는 일부 무리들이 아직도 있네. 정답을 아는 당사자인 내가 볼 때 맞는 얘기는 1도 없고 각자의 상상 속 궁예질일 뿐이라 실소만 나온다”며 곧 악플러를 고소할 거라고 알렸습니다.

집도, 악플러도 다 정리된 환경에서 새로운 마음으로 다시 출발할 오정연,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