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이욱, 공개 열애 1년 만에 결혼

daily issue

벤-이욱, 공개 열애 1년 만에 결혼

2020-08-27T12:52:05+00:00 2020.08.27|

스타들의 결혼 소식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해 열애 소식을 알렸던 가수 벤과 W재단 이욱 이사장이 드디어 결혼에 골인합니다.

벤은 26일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자필 편지를 올렸습니다.

두 사람은 공개 열애 1년여 만에 부부가 되기로 했습니다. 벤은 “조심스러운 시기인 만큼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친지만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하려 한다”고 전했습니다.

벤보다 세 살 연상인 이욱 이사장은 청년 사업가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지난 2011년 대학에 다니던 시절 ‘소통을 위한 젊은 재단’을 설립하고, 이듬해 W재단으로 확장해 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W재단은 국제 구호 기관으로, 세계 각국의 정부 기관과 기업, 단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세계 자연 보전 프로젝트와 기후 난민 구호 사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욱 이사장은 벤의 오랜 팬이라고 하는데요, 두 사람은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습니다. 지난해 9월 열애설이 불거지자 빠르게 인정하고 공개 열애를 시작했죠. 이후에도 두 사람은 SNS를 통해 서로를 응원하는 모습을 보이며 훈훈함을 안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