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킹덤: 아신전> 주인공으로 나선다

daily issue

전지현, <킹덤: 아신전> 주인공으로 나선다

2020-11-02T12:18:46+00:00 2020.11.02|

K-좀비 붐을 일으킨 넷플릭스 인기 오리지널 <킹덤> 후속 시리즈에 대한 관심이 높습니다. <킹덤 2> 마지막 장면에 뜻밖의 인물이 등장하면서 “어서 다음 시리즈를 보여달라”는 팬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죠. 좋은 소식이 있습니다. 조만간 <킹덤>의 특별한 에피소드를 만날 수 있을 듯합니다.

<킹덤>은 조선시대 좀비가 창궐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스릴러입니다. 죽은 자들이 되살아나 생지옥이 된 위기의 조선, 그 안에서 왕권을 탐하는 조씨 일가와 왕세자의 사투를 그리고 있죠. 좀비가 어디서 시작됐는지, 원인이 무엇인지, 그들을 없앨 방법을 찾아 나서는 이들의 여정도 담겨 있습니다.

올 초 공개된 <킹덤 2>에서는 더욱 진화한 좀비들과 그에 대한 비밀이 하나둘 밝혀지면서 흥미진진한 재미를 안겼는데요, 특히 엔딩 장면에 배우 전지현이 등장해 전 세계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했습니다. 짧지만 강렬한 등장에 해외에서는 “미스터리한 여인이 누구냐”는 질문이 쏟아졌고요.

극 중 전지현의 이름은 ‘아신’인데요, 이제 그녀를 주인공으로 한 <킹덤>의 또 다른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이름하여 <킹덤: 아신전>인데요, 북방 여진족 부락의 후계자 아신의 이야기와 좀비의 가장 중요한 열쇠인 생사초의 비밀을 하나씩 풀어나갈 예정입니다. <킹덤: 아신전>은 생사초의 비밀을 찾아 북방으로 향했던 이창 일행이 마주친 아신의 히스토리가 담겨 있습니다. 시즌 2의 연장선에 있는 하나의 스페셜 에피소드죠.

<킹덤: 아신전>에는 앞서 <킹덤 2>에서 어영대장 민치록 역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 박병은도 출연합니다. 과거 그가 북방에 거주하던 아신과 어떤 운명으로 얽혔는지 새롭게 이야기가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킹덤> 시즌 1, 2의 총괄 제작을 맡았던 김성훈 감독이 연출을 맡고, 김은희 작가가 이번에도 참여해 생사초의 기원과 아신의 정체에 얽힌 미스터리를 풀어냅니다.

전 세계 팬들에게 뜨거운 기대를 불러 모으고 있는 <킹덤: 아신전>. <킹덤> 시리즈의 세계관을 확장해 더 큰 재미를 안길 것으로 예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