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석사 논문 표절 의혹

daily issue

홍진영, 석사 논문 표절 의혹

2020-11-05T17:53:45+00:00 2020.11.05|

가수 홍진영이 난데없이 석사 논문 표절 의혹에 휩싸였습니다. 그녀가 석사 논문을 표절했을 가능성이 있다는 건데요, 홍진영 측은  부인하고 있습니다.

5일 한 매체는 홍진영의 조선대학교 무역학과 석사 논문 ‘한류를 통한 문화콘텐츠 산업 동향에 관한 연구’가 표절일 가능성이 있다는 공익 제보를 받았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홍진영의 석사 논문은 표절 심의 사이트 ‘카피킬러’ 검사 결과 표절률 74%를 기록했다는 것. 논문 전체 문장 556개 중 어절 6개가 일치하는 동일 문장이 124개, 표절로 의심되는 문장은 365개라는 겁니다. 만약 저 주장대로라면, 통상적으로 표절률 15~25%를 기준으로 삼는 것을 고려했을 때 홍진영의 논문 표절률은 높게 나온 편이죠.

홍진영은 2009년 4월 석사 학위 논문을 제출하고, 5월 석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그로부터 한 달 뒤인 6월 ‘사랑의 배터리’를 발표하고 트로트 가수로 큰 인기를 얻게 되죠. 논문 제출 시기와 데뷔 준비 시기가 비슷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제보자는 매체에 “홍진영이 자신의 아버지가 재직 중인 대학에서 바쁜 연예 활동 중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며 “합리적 의심에서 출발해 관련 자료를 찾다 보니 표절 의혹은 더 커졌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홍진영의 소속사 아이엠에이치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여러 매체를 통해 “사실이 아니다”며 자세한 내용은 교수와 확인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홍진영은 신곡안돼요를 발표하고 본격적으로 활동하기 위해 준비 중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