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과 그래미 어워드

daily issue

방탄소년단과 그래미 어워드

2020-11-25T12:42:39+00:00 2020.11.25|

소파에 앉아 긴장한 모습으로 TV를 응시하는 방탄소년단 멤버 RM, 지민, 뷔, 정국. 미국 ‘그래미 어워드’ 후보 발표의 순간, 그들은 기뻐하며 탄성을 내질렀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24일 미국 최고 권위의 음악 시상식인 제63회 그래미 어워드 후보를 발표했습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도 긴장 속에 발표를 지켜봤습니다. 그들의 꿈이자 또 다른 목표이기 때문입니다. 

마침내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에 ‘BTS’를 호명하자, 멤버들은 온몸으로 기쁨을 표출했습니다. 

이번 수상 명단은 2019년 9월부터 2020년 8월까지 발표된 음악을 대상으로, 음반 산업 종사자 협회인 ‘레코딩 아카데미(Recroding Academy)’ 회원들이 선정했습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8월 21일 싱글 ‘Dynamite’를 발매해 높은 인기를 얻었죠.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어워드에 이름을 올린 건 K-팝 역사에서도 처음 있는 일입니다. 최초로 그래미 어워드 후보 명단에 오른 것. 앞서 2019년 제6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는 시상자로 무대에 섰고, 올 초 열린 제62회 그래미 어워드에서는 래퍼 릴 나스 엑스와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펼친 바 있습니다. 하지만 수상자로 후보에 이름을 올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죠.

방탄소년단은 최근 공개된 한 매거진 인터뷰에서 “우리는 그래미 후보에 올라 가능하면 상을 받고 싶다. 미국 (팝 무대) 여정의 마지막은 그래미라고 생각한다”고 그래미 노미네이트와 수상에 대한 바람을 솔직하게 전하기도 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내년 1월 31일 열리는 그래미 어워드. 이제 후보에 올랐으니 수상을 기다리는 일만 남았습니다. 좋은 결과가 있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