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들이 볼레로 카디건을 입는 법

daily issue

스타들이 볼레로 카디건을 입는 법

2021-04-05T10:52:39+00:00 2021.04.03|

<풀하우스>의 송혜교, <파리의 연인>의 김정은. 이들의 공통점을 아세요? 바로 볼레로 카디건을 즐겨 입었다는 것! 1990년대와 2000년대 초반을 휩쓸었던 볼레로 카디건이 돌아왔습니다. 

볼레로 카디건은 에스파냐 무용 중 하나인 ‘볼레로’에서 입는 민속 의상에서 시작됐는데요. 허리선보다 짧은 길이로 허리 라인을 강조하는 효과가 있어요. 그때 그 시절과 달라진 점이 있다면, 기본 스타일에 디테일을 더해 스타일이 다양해졌다는 것. 볼레로 카디건, 어떻게 입을지 고민된다면 스타들의 스타일링을 참고하세요.

기본 데님이나 트레이닝 팬츠, 핀턱 슬랙스에 가벼운 슬리브리스 티셔츠 하나 입고 볼레로를 걸치면? 왠지 모르게 트렌디해 보이는 매직! 손나은은 보디 컨셔스 실루엣과 루스한 니트 슬리브의 대비로 트렌디한 핏을 완성했네요. 

황승언은 몸에 붙는 니트 이너에 다른 소재 니트 볼레로를 매치해 글래머러스한 매력을 더했어요.

신세경은 드라마 <런 온> 오버올에 볼레로를 걸쳐 캐주얼한 느낌을 강조했습니다. 

로제처럼 테니스 스커트에 매치하면, 걸리시한 매력이 느껴져요. 이너로 크롭트 티를 입어준다면 허리 라인을 더 강조할 수 있겠죠. 

원피스를 입었는데 왠지 밋밋한 느낌이 든다면, 볼레로 카디건으로 포인트를 주는 건 어떨까요. 대신 원피스가 화려하다면 볼레로는 심플하게, 원피스가 심심하다면 볼레로는 컬러풀한 걸 매치하면 좋아요.

지수는 체크 패턴이 들어간 원피스에 블랙 카디건으로 시크한 무드를 강조했고요.

태연은 블랙 원피스에 눈에 띄는 레드 볼레로로 포인트를 줬고요. 고준희는 실크 소재 옐로 원피스를 입고 블랙 볼레로로 화려함을 살짝 눌러주는 방식을 택했습니다. 

올봄, 사랑스러운 매력을 더하고 싶다면 볼레로를 기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