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사의 영향력

daily issue

화사의 영향력

2021-04-21T17:52:05+00:00 2021.04.21|

마마무 멤버로, 솔로로 승승장구하며 존재감을 입증한 화사. 대체 불가한 매력으로 최고의 자리에 오른 그녀가 ‘2021년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에 선정됐습니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최근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을 발표했는데요, 엔터테인먼트-스포츠 부문에 익숙한 이름이 올랐습니다. 바로 화사입니다.

<포브스>는 화사에 대해 “2020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MAMA)에서 올해의 아티스트 후보에 오른 K-팝 걸 그룹 마마무의 멤버. 베스트 퍼포먼스 솔로 부문을 수상했다. 지난해 미니 앨범 ‘마리아’로 한국 여성 솔로 가수로는 처음으로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7위, 미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소개했습니다.

이 명단은 <포브스>가 지난 2016년을 시작으로 6년째 발표하고 있는데요, <포브스> 소속 기자단과 각 분야 전문가가 10개 분야에 대해 영향력 있는 인물 총 300명을 뽑은 것입니다. 올해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중 22개국의 30세 이하 청년들이 선정됐습니다.

화사는 마마무 멤버로 그룹 활동은 물론, 2019년 발표한 솔로 데뷔곡 ‘멍청이’에 이어 ‘마리아’까지 연속 홈런을 날렸죠. 또 <나 혼자 산다>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동하는가 하면 광고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들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하고 있고요. 앞으로 더 크게 빛날 화사의 모습을 기대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