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십리 고미술상가의 수묵화 앞에서 포즈를 취한 알레산드라 파키네티. 그녀의 투명한 푸른 눈과 수묵화의 맑은 색감이 닮았다.

Gentle Woman

알레산드라 파키네티는 특유의 여성스러운 취향과 디테일에 대한 감각으로 토즈 RTW 컬렉션을 우아하고 실용적으로 구체화했다. 그곳에서 여섯 시즌을 보낸 후, 자신의 커리어에 또 한 번의 쉼표를 찍은 그녀가 서울에 왔다.
Versace_p037 top

Golden Kingdom

베르사체 왕국은 38년간 패션계에서 그 성역을 공고히 해왔다. 중심에는 지아니보다 더 오래 브랜드를 이끌어온 한 여자, 도나텔라가 있었다.
완벽한 재단 솜씨가 느껴지는 금장 더블 버튼 재킷과 밝은 블루 셔츠.

The Real Deal

밀라 요보비치가 8년 만에 〈보그 코리아〉와 재회했다.
01_0030 copy_1

Fun & Furious

디스퀘어드2의 딘 & 댄 케이튼 쌍둥이가 없는 패션은 얼마나 따분할까. 유쾌하게 일하는 방법을 터득한 디자이너들과 서울에서 만났다!
피비 파일로는 자신의 사생활을 지키는 데 철저하고, 나서는 것을 꺼린다. 셀린 컬렉션을 디자인함에
있어서 철저하게 솔직해지는 데 최선을 다할 뿐. 2017 S/S 컬렉션 직후에 촬영한 그녀의 포트레이트.

Covertly Greatly

여자들은 셀린을 좋아한다. 정확하게 말하자면, 피비 파일로를 좋아한다. 동시대 여자들을 위한 그녀의 작업은 은밀하고도 위대하다.
금빛 본디드 코튼으로 만든 후드 재킷과 버뮤다 쇼츠, 실크 톱과 흰색 가죽 부츠, 메탈 네크리스는 
완다 나일론(Wanda Nylon).

The Future is Ours

2017년 〈보그〉가 주시하는 젊은 브랜드 여섯을 파리와 서울에서 만났다.
suzy jessica Dotcom Thumbnail 수정

올 한해를 빛낸 한국의 패셔니스타 12명

그야말로 한국이 낳은 세계적인 패션 아이콘, 지드래곤! 칼 라거펠트의 지대한 관심속에 샤넬의 앰버서더로 자리매김한 지디는 올 한해 오뜨...
레오퍼드 패턴 퍼 트리밍 케이프 코트는 드리스 반 노튼(Dries Van Noten),
골드 귀고리는 살바토레 페라가모(Salvatore Ferragamo).

Forever Jang Mi Hee

시간이 지나도 동시대성을 잃지 않을 영원한 아방가르드, 장미희!
manamie

VOGUE LIKES – ③ Manami Kinoshita

발렌시아가 런웨이. ‘별문신을 한 소녀’가 떴습니다. 까까머리로 런웨이를 누비는 이 소녀!
IMG_1053_Joe

5년 전 <보그>코리아와 나눈 프랑카 소짜니 인터뷰

프랑카는 파워풀하다. 패션계에서 파워풀하고 세계적으로 파워풀하며 신체적으로 파워풀하다. 인터뷰하고 사진 찍고 쇼핑하는 뒤를 쫒아다니느라 완전히 탈진 상태에 이르렀을 때도 그녀는 가뿐했다. 6시간 동안 한끼도 먹고 않고 계속 돌아다녔다는 사실을 믿을 수 없을 정도로.
_DSC1144

Puttin’ on the Ritz

20년대 ‘카페 소사이어티’ 시절을 추억한 역사적 장소에 GD 가 초대됐다. 〈보그〉가 동행한 파리 리츠 호텔에서의 황홀한 그날 밤.
촬영 당일의 신문을 들고 포즈를 취한 마이클 코어스. 매거진을 위한 포트레이트 촬영이 오랜만이라 조금 긴장한 듯했지만 유쾌하게 촬영에 임했다.

Mr. Blue Sky

마이클 코어스의 경험과 세월은 진지하고도 유머러스하다. 그리고 그는 여전히 무더운 여름날의 태양빛처럼 열정적이고 상쾌한 가을 하늘처럼 청명하다.
Gucci, 2015

VOGUE LIKES – ② Ren Hang

어디서도 볼 수 없는 비주얼 덕분에 매 작업마다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중국 아티스트 렌 항(Ren Hang).
kimjiyoung

The ‘Editors’ – ④ Kim Ji Young

지금의 <보그 코리아>를 만드는 에디터들은 무엇을 감상하고, 무슨 생각을 하며, 어디를 바라보고 있을까? 지금을 보는 건 다음을 보는 것과 같다. 지금의 <보그> 에디터들 역시 다음을 위한 작은 조각들이니까. – ④ 김지영
kongina

The ‘Editors’ – ③ Kong In A

지금의 <보그 코리아>를 만드는 에디터들은 무엇을 감상하고, 무슨 생각을 하며, 어디를 바라보고 있을까? 지금을 보는 건 다음을 보는 것과 같다. 지금의 <보그> 에디터들 역시 다음을 위한 작은 조각들이니까. – ③ 공인아
jean invogue

Jean Stories

“특별히 결심한 건 아니었어요.” <보그 코리아> 12월호 커버 걸 진 캠벨(Jean Campbell)에게 ‘모델’이라는 타이틀은 자연스럽게 다가왔다.
hongukhwa

The ‘Editors’ – ② Hong Guk Hwa

지금의 <보그 코리아>를 만드는 에디터들은 무엇을 감상하고, 무슨 생각을 하며, 어디를 바라보고 있을까? 지금을 보는 건 다음을 보는 것과 같다. 지금의 <보그> 에디터들 역시 다음을 위한 작은 조각들이니까. – ② 홍국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