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 추천

musicians

2017 NEW GENERATION

올 봄이 가기 전, 다른 건 몰라도 이 새내기 뮤지션들의 음악은 한번쯤 찾아봐야 한다. 음악평론가 김윤하가 독자적인 감성으로 무장한 다섯의 신예를 추천한다.
LONDON, ENGLAND - MAY 16:  A neon heart sign used in a Florence and the Machine video lies in artist Chris Bracey's shed on May 16, 2011 in London, England. He has been making neon signs and artworks for 38 years, succeeding his father in running the family business. His pieces have featured in many famous advertising campaigns, shops, movies and TV series. Pieces are either commissioned for specific purposes, or designed as bespoke creations that go on to be sold in art galleries worldwide, often to celebrity buyers.  (Photo by Matthew Lloyd/Getty Images)

달달한 노래

올해도 불가항력적으로 밸런타인 데이를 맞이한 전세계 인류에게 바칩니다.
폭스 캡처 플랜 & 보헤미안부두의 《Color &
Monochrome 2》. 그들의 음악에 ‘Please never
stop’이란 댓글이 달렸다. 하우스 파티에서
칠링한 샴페인과 즐기면 좋을 앨범. 쿨한 감각의
‘재즈 록’ 피아노 트리오인 폭스 캡처 플랜과
감미로운 선율의 밴드 보헤미안부두의 스플릿 EP다.

New Music

연말과 새해를 위한 새로운 음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