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스터

날이 추워져서 그런지 요즘 뭘 발라도 겉도는 기분입니다. 공들여 풀 메이크업 했지만 칙칙한 안색은 여전하고 피곤해 보인다는 말을 인사처럼 듣죠. 크림의 양을 늘려봐도 파운데이션만 지우개 가루처럼 밀릴 뿐 보습에 별다른 효과를 못 봤다면 ‘부스터’는 어때요?

Block Booster

찢어질 듯 건조한 겨울 피부를 위한 마법의 묘약, 뷰티 부스터.

팔색조 매력의 뷰티 코튼과 면봉

때로는 워터 에센스의 흡수를 높여주는 부스터로, 때로는 날렵한 아이라인을 위한 지지대로, 알고 보면 팔색조 매력을 지닌 뷰티 코튼과 면봉. Cotton Pad 세안 후 토너를 바를 때, 마스카라나 아이섀도 등 포인트 메이크업을 지워낼 때, 엊그제 바른 매니큐어가 살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