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 슬리퍼

The Row

0순위 아이템이 된 ‘블로퍼’

반 토막 난 기형적 신발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 만들다 만 신발 같다고? 한 번도 필요하다고 느끼지 못했지만, 어느새 0순위 아이템이 된 ‘블로퍼’에 대해.   매 시즌 트렌드에 휘둘리지 않고 그들만의 리그를 개척하고 있는 더 로우의 메리 케이트와 애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