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

스티커와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패션 아이템들이 등장했다.
왼쪽 위 만화 같은 스티커와 스마일 스티커,
다양한 그림이 새겨진 클러치는 안야 힌드마치(at 마이분),
미니언즈 캐릭터 티셔츠와 스웨트셔츠는 SJYP×미니언즈,
미니언즈 캐릭터 플립플랍은
하바이나스×미이언즈(at 10 꼬르소 꼬모),
중앙의 스티커 디자인 핸드백은 루이비통, 심슨 캐릭터 양말,
파우치, 모자는 스테레오 바이널즈, 아래의 휴대폰 케이스는
마커스 루퍼(at 갤러리아 웨스트).

패션 아이템, 추억의 스티커

스티커가 패션의 뜨거운 감자가 될지 누가 알았을까. 신선한 마케팅 도구부터 컬렉션의 영감까지. 추억의 스티커가 패션 아이템으로 떠올랐다. 스티커와 캐릭터를 활용한 다양한 패션 아이템들이 등장했다. 왼쪽 위 만화 같은 스티커와 스마일 스티커, 다양한 그림이 새겨진 클러치는 안야...
00090h

통통 튀는 멤피스 스타일

30년 전 유행했던 디자인 사조인 멤피스. 그래픽적이고 장난감처럼 통통 튀는 멤피스 스타일이 패션계로 돌아왔다.   지난 5월 초, 루이 비통 여성복 아티스틱 디렉터인 니콜라 제스키에르는 인스타그램에 가방 사진을 한 장 올렸다. 3,000개가 넘는 ‘하트’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