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석

FINAL_0069

셰프의 옷

브라운관을 떠나 주방이라는 본연의 자리로 돌아온 정창욱 셰프가 뜻밖의 패션 메뉴를 선보인다. 패셔너블한 양말을 선보여온 ‘모스그린’의 김민석과 의기투합해 만든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Standard’다. 음식과 여행을 사랑하는 두 남자가 제안하는 스타일의 정석. “시작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