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들

핀스트라이프 네이비 재킷과 베스트, 도트무늬 행커치프는 돌체앤가바나(Dolce&Gabbana), 화이트 셔츠는 톰 포드(Tom Ford), 윙팁 슈즈는 에드워드 그린(Edward Green at Unipair).

한 시대의 초상, 이정재

이정재는 1930년대로 성큼성큼 걸어 들어가 역사책에 머물던 시간을 불러낸다. 영화 〈암살〉에서 그는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등장할 수밖에 없던 우리의 민낯을 연기한다. 20년 전처럼 이정재는 한 시대의 초상을 책임진다. 핀스트라이프 네이비 재킷과 베스트, 도트무늬 행커치프는...
더스트 핑크색 뷔스티에 위에 언밸런스한 새틴 케이프를 두르고 검정 러플 스커트를 입었다.

‘미스 디올’로 변신한 전지현 2

CF 퀸이자 스타일 아이콘이었던 그녀가 여배우로서 그리 강한 존재감을 드러낼 줄 누가 짐작했을까? 명실공히 대한민국 톱 여배우 서열 맨 위칸에 오른 그녀가 〈보그 코리아〉카메라 앞에 섰다. 새롭게 해석된 ‘뉴 룩’과 새롭게 평가되는 여배우 전지현 사이엔 분명 닮은 점이 있다....
김혜수의 뒷라인이 넓게 파인 깃털 장식 드레스는 헬무트 랭(Helmut Lang at Bleecker), 슈즈는 페르쉐(Perche). 이정재의 도트무늬 셔츠는 돌체앤가바나(Dolce&Gabbana),블랙 팬츠와 에나멜 로퍼는 구찌(Gucci), 목걸이는 까르띠에(Cartier), 라피아 모자는 톰 포드(Tom Ford).

이정재, 김혜수의 섹시본색

마카오 비밀 카지노에 숨겨진 희대의 다이아몬드를 향한 최동훈 감독의 매혹적인 프로젝트〈도둑들〉은 출발부터 아시아 전역의 화제였다. 드디어 이 한국판〈오션스 일레븐〉의 대표 배우 김혜수와 이정재가 〈보그〉 카메라 앞에서 사상 초유의 섹시한 본색을 드러냈다. 김혜수의 뒷라인이 넓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