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생

tvn10_167

상보다 축제

tvN이 10년의 역사 를 돌아보며 시상식을 열었다. 카메라를 들고 백스테이지를 독점 취재하러 간 〈보그〉도 한바탕 신나게 놀고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