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컨 브랜드

TH

패션 브랜드의 헤쳐 모여 전략

패션 브랜드가 ‘헤쳐 모여’를 실시하고 있다. 여러 라인을 하나로 통합하고, 더 강력한 존재감을 뽐내기 위한 계략이다. 하나의 이름 아래 모이는 패션 리퍼블릭 이야기. 지난 11월 3일, 버버리의 크리스토퍼 베일리는 집안을 구획하던 벽을 허물겠다고 발표했다. 프로섬(컬렉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