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마니 사일로스

케이트 블란쳇과 조르지오 아르마니 ⓒ Giorgio Armani

아르마니의 할리우드 군단

마치 꿈과 같은 프론트 로였다. 케이트 블란쳇과 글렌 클로스는 하얀색 팬츠 수트를 입고 환하게 빛났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수염으로 위장했고 티나 터너는 격렬하게 박수를 치고 있었다. 힐러리 스웽크는 운동으로 다져진 가느다란 다리를 꼬고 앉았다. 그리고 앞니가 벌어진 로렌 허튼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