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크림

17th December 1952:  A woman, her hair tied back with a bandeau, applies cream to her face.  (Photo by Chaloner Woods/Getty Images)

피부 수분을 지켜라!

뚝 떨어진 수은주와 더 강력해진 난방 때문에 피부는 건조함을 호소한다. 수분을 지켜야만 하는 목표는 같지만, 상황은 각기 다르다.   산뜻한 포뮬러를 원한다면? 기름종이를 달고 사는 지성 피부라면 그동안 사용했던 오일-프리 제품은 잠시 잊는 것이 좋다. 얼굴의 적당한 피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