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인

FINAL_313_수정

와인의 값

원산지, 품종, 빈티지, 생산자 등 와인을 고르는 조건이 다양해질수록 머릿속은 하얘진다. 이때도 포기할 수 없는 한 가지는 바로 가격. 하지만 늘 의문은 남는다. 와인의 가격표는 과연 제값을 하는 걸까?
roger-federer-press-picture-1-103-HR

#OPENTHENOW

  당신에게 잊을 수 없는 순간은 언제인가요? 모엣&샹동은 '바로 지금(The Now)'이라고 이야기합니다. DJ 디플로가 제작하고 We Are From LA가 컨셉트를 구상한 이 캠페인 필름은 잊지 못할 춤, 우정을 느끼는 순간, 수영장으로 뛰어드는 순간,...
먹다 남은 와인을 똑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샹그리아

이 시원한 여름 와인

  더울 때 와인을 즐기는 방법은 따로 있어요. 가장 쉬운 방법은 와인에 얼음을 퐁당 빠뜨려 먹는 거죠. 하지만 아무 얼음이나 빠뜨리면 안 돼요. 작은 얼음을 여러 개 넣으면 술에 닿는 얼음 면적이 많아지기에 금방 맹물이 되기 십상이거든요. 적어도 지름이 5cm...
정식당 임정식 셰프와 돔 페리뇽 와인메이커 벵상 샤프롱

돔 페리뇽, 임정식을 만나다

페란 아드리아의 스낵과 임정식 셰프의 요리가 함께 놓여진 이유는? 바로 돔 페리뇽과 만났기 때문이다. 지난 7월 2일, 돔 페리뇽 2005년 빈티지 출시를기념해 페란 아드리아와의 디스 이즈 낫 어 디너(This is not a dinner)’와 임정식 셰프와의 ‘디스 이즈 어 디너...
layout 2015-6-30

클리코와 사랑에 빠진 올빼미

뵈브 클리코는 카림 라시드, 마크 제이콥스, 앙드레 퓌망, DKNY, 라코스테와 가장 트렌디한 콜라보레이션 결과물들을 만들어 왔다. 그리고, 올 여름엔 럭키 슈에뜨의 김재현 이사와 협업한 옐로우 썸머 클러치를 선보였다. <보그>와 김재현 이사가 나눈 샴페인...
layout 2015-6-16

피부가 좋아하는 4가지 술

    술은 지나치면 독이 되지만 제대로 사용하면 몸과 피부 건강에 약이 된다. 백 여가지 유익한 성분이 들어 있기 때문이다. 알코올 이외에도 여러 종류의 펩타이드, 핵산, 아민류, 칼슘, 인, 철과 같은 무기질과 비타민 B 등 무려 100여 종의 유익한 성분이...
‘스윙켈즈(Swinkels)’

특별한 디자인으로 시선을 끄는 술 3

  브랜드 네임도 로고도 아닌 병 자체만으로 시선을 끌 수 있다면? 특별한 디자인으로 유혹하는 세 가지 술이 출시됐다. 먼저 네덜란드에서 건너온 뼈대 있는 맥주 ‘스윙켈즈(Swinkels)’는 통통한 몸매 대신 긴 목과 매끈한 선이 특징. 황금빛 맥주로...

카레에도 와인이 어울릴까?

  먹다 남은 카레에 곁들이기 좋은 와인은 뭘까? 먼저 향신료의 매운 맛부터 가늠해봐야 한다. 아이들도 먹을 수 있을 정도의 순한 맛이라면 적당히 부드러운 레드 와인은 다 괜찮다. 굳이 품종을 꼽으라면 누구나 무난하게 즐길 수 있는 까베르네 프랑이나 몰테풀치아노....
불타는 금요일에 건배!샴페인은 모두 상파뉴 태생인 만큼 누가 만들었는지를 따져야 해요.

콧대 높은 샴페인 따라잡기

  와인에 기포만 있으면 다 샴페인이냐고? 아니다. 이게 다 바로 콧대 높은 프랑스 때문. ‘샴페인’이라는 이름을 프랑스 샹파뉴 마을에서 만든 스파클링 와인에만 붙일 수 있도록 법으로 정해버렸기 때문이다. 그래서 나라마다 스파클링 와인을 부르는 이름이 다르다....

겨울 와인

와인에도 제철은 있다. 찌는 더위에 당기는 품종과 살 에이는 추위에 생각나는 와인이 같진 않다. 하루 24시간 온통 방한만 생각하는 요즘, 날이 추워져 따뜻한 와인을 골라봤다. 따뜻한 와인이란 건 사실 착각일 수 있다. 술을 마셔 몸에 열이 오르는 건 결국 알코올 도수가...

소문난 주당들의 솔깃한 속풀이 비법

화장은 하는 것보다 잘 지우는 것이 중요한 것처럼, 기분 좋게 마신 다음 날 속을 얼마나 잘 풀어주느냐에 따라 하루의 컨디션이 좌우된다. 소문난 주당들의 솔깃한 속풀이 비법, 그리고 전문의의 충고 한마디. 폴란드에선 요구르트나 우유를, 미국에선 꿀물을 마시고...
프랑스 샹파뉴에 위치한 샴페인의 성지, 오빌레르 수도원. 에르 페리뇽 신부에 의해 탄생한 돔 페리뇽은 매년 빈티지를 산하지 않는다. 포도 수확이 그저 그런 해에는 생산 자체를 중단한다. 회 동굴로 만들어진 지하 저장 창고에 보관된 돔 페리뇽은 소 6년의 숙성 기간이 지나서야 비로소 판매를 시작한다.

돔 페리뇽의 진정한 멋과 맛

탄생과 더불어 샴페인의 새로운 역사를 정립했고, 세상에서 가장 럭셔리한 와인으로 칭송받는 ‘신의 물방울’ 돔 페리뇽. 새롭게 단장한 오빌레르 수도원에서 돔 페리뇽의 진정한 맛과 멋을 경험할 수 있었다. 프랑스를 통틀어 가장 부유하기로 유명한 지역이자 ‘샴페인’이라는...

술이 피부에 좋은 이유들

피부와 상극이라 여겨지는 술. 그러나 막걸리, 와인, 사케 등의 발효주에는 피부를 윤택하게 하는 비밀들이 숨겨져 있다. 애주가들의 귀를 솔깃하게 만드는, 술이 피부에 좋은 이유들. 연말연시에 구정까지 가족과 친지, 친구들이 모이는 자리에 빠지지 않는 것이 술이다. 맥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