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칼리

_DSC7071

무슈 기욤 앙리

기욤 앙리는 박제된 하우스에 생기를 불어넣고 동시대의 쿨한 소녀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이제 그는 좀더 성숙하고 신비로운 여자들에게 다가갈 준비를 마쳤다. 몽테뉴 가의 니나리치 하우스 건너편에 위치한 카페 ‘라 브뉴’는 패션 위크 시즌이면 전 세계 셀러브리티들이 한 번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