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 샤를 드 카스텔바작

dsf

서울에서 열리는 카스텔바작의 전시

펑크와 팝아트, 초현실주의가 뒤섞인 팔레트의 주인공 장 샤를 드 카스텔바작의 전시가 6월 11일부터 28일까지 한남동 블루스퀘어 네모에서 열린다. 아시아 지역에선 최초의 전시. 국내에선 패션 디자이너로 더 알려진 그지만 이번 전시는 드로잉, 설치 예술 등...